비가 충분히 쏟아진 제1폭포와 앞산 돌조경 운영자| 2020/07/15 |閲覧数 605

한창 장마가 진행되고 있는 요즘, 월명동에도 비가 충분히 내렸습니다.

 

     ▲여름이 돼서 더 푸르러진 월명동 자연성전 ⓒ 월명동 자연성전


제 1폭포 위에서 내려다본 전경입니다.


      ▲여름이 돼서 더 푸르러진 월명동 자연성전 ⓒ 월명동 자연성전


앞산 돌조경에 노란 백합이 향기롭게 피었습니다.

 

      ▲노란 백합이 활짝 핀 월명동 자연성전 ⓒ 월명동 자연성전


  비를 흠뻑 맞고 꽃을 활짝 피어냈습니다.

 

       ▲노란 백합이 활짝 핀 월명동 자연성전 ⓒ 월명동 자연성전


 풀잎 하나, 꽃잎 하나에 앉아 있는 빗방울까지 하나님의 사랑으로 은혜로운 오늘입니다.


       ▲노란 백합이 활짝 핀 월명동 자연성전 ⓒ 월명동 자연성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