散策路のツツジ 美しい饗宴 운영자| 2021/03/30 |閲覧数 199

散策路に咲いたツツジの花を眺めると

とても気品が溢れるその姿から目を話すことができません。

香りまでもが春の優雅さを放ちます。

香しく咲いたその姿をご覧ください。


  ▲ 분홍빛 물감으로 칠한 듯 진한 빛을 내는 진달래 꽃잎  ⓒ 월명동 자연성전

 


 ▲ 산책로에 화려하게 핀 진달래꽃  ⓒ 월명동 자연성전

 


 ▲ 꽃송이마다 활짝 피어난 진달래꽃  ⓒ 월명동 자연성전

 


 ▲ 꽃의 걸작으로 활짝 피어난 진달래꽃의 모습  ⓒ 월명동 자연성전

 


 ▲ 벌이 진달래 꽃잎에 날아든 모습  ⓒ 월명동 자연성전

 


 ▲ 산책로 소나무 숲 사이에 피어난 분홍빛 진달래꽃  ⓒ 월명동 자연성전

 



▲ 산책로 소나무 숲 전경  ⓒ 월명동 자연성전

 (사진 제공 : 스타 사진국)



鄭明析(チョン・ミョンソク)牧師の御言葉です。


愛の恵みを受けなければいけない。


愛は核だ。


愛の恵みが最も大きい。


(2021. 3. 26. 明け方の御言葉より)



愛の恵みを受け、愛ですべてのことに打ち勝ち、勝利する皆さんになることを願います。

- Translation : RS3987

산책로에 핀 진달래꽃을 바라보니, 

참으로 기품이 넘치는 그 모습에 눈길을 뗄 수가 없습니다.

향기마저도 봄의 우아함을 닮았습니다.


향기롭게 피어난 그 모습을 지금부터 감상하세요!


  ▲ 분홍빛 물감으로 칠한 듯 진한 빛을 내는 진달래 꽃잎  ⓒ 월명동 자연성전

 


 ▲ 산책로에 화려하게 핀 진달래꽃  ⓒ 월명동 자연성전

 


 ▲ 꽃송이마다 활짝 피어난 진달래꽃  ⓒ 월명동 자연성전

 


 ▲ 꽃의 걸작으로 활짝 피어난 진달래꽃의 모습  ⓒ 월명동 자연성전

 


 ▲ 벌이 진달래 꽃잎에 날아든 모습  ⓒ 월명동 자연성전

 


 ▲ 산책로 소나무 숲 사이에 피어난 분홍빛 진달래꽃  ⓒ 월명동 자연성전

 



▲ 산책로 소나무 숲 전경  ⓒ 월명동 자연성전

 (사진 제공 : 스타 사진국)



정명석 목사님의 말씀입니다.


"사랑의 은혜, 사랑의 은사를 받아야 된다.


사랑은 핵이다.


사랑의 은혜, 사랑의 은사가 가장 크고도 크다."


(2021. 3. 26. 금. 새벽 말씀 中)



사랑의 은사를 받아, 사랑으로 모든 것을 이기고 승리하는 모두가 되길 바랍니다.